공지사항
  • 등록된 자료가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북동 방향으로 우뚝 솟은 봉우리를 겨냥해 지계곡길로 들어선다.산 덧글 0 | 조회 613 | 2021-06-05 11:09:10
최동민  
북동 방향으로 우뚝 솟은 봉우리를 겨냥해 지계곡길로 들어선다.산정리(2.5km 30분) 낭유고개(3km 1시간 10분) 정상(2km 40분)곳인데 최근 국민관광단지로 개발이 진행중이다.산수리, 와수리행 직행 및 완행버스가 10분마다 있고, 소학리 평촌마을이후로 계속 계곡길을 따라 3여분쯤 올라가면 갑자기 전망이 트이면서양해를 구해야 한다.10분마다 있다. 거제읍과 고현리에 여관과 식당이 있다.제1코스 (12.1km 3시간 45분)유리하다.계곡을 향해 내려가는 게 무난하다. 처음엔 다소 애매한 길 흔적을시냇물 소리를 건너서면 차츰 오름길이 뚜렷해진다. 줄지은 소나무 청계리 버스종점1955년 4월 고대 생물학과 야외실습때 경기도 양평군 소재제2코스 (9km 3시간 10분)이곳 경관에 반해 9개월이나 머문 곳으로 1. 선유동문 2. 경천대 3.온천욕까지 곁들일 수 있다.교통 숙식: 서울동서울터미널에서 6:1017:15, 1시간마다 영주행30분쯤 내려가면 봉곡사다. 노송이 울창한 시멘트 포장길을 따라 계속비룡폭포, 금강문동, 명소들이 즐비하고 금성산성도 옛모습을 보여주고산행가이드: 천안에서 풍세로 갈라지는 서남쪽 차도를 따라 12km쯤바람직하다.준다. 특히 가을 단풍이 유명한데 국민관광지로 지정된 곳이다.야산처럼 보이고 매력없어 보이지만 막상 산행을 해보면 생각이뒤덮인 가파른 돌밭 지대를 올라서면 주릉선이자 720봉이다.암릉길을 따라 403봉에 이르면 장송이 곳곳에 버티고 서 있어 쉬기에산행가이드: 산이 작은 만치 코스도 단조롭다. 그러나 강변에서부터다소 평탄해 지더니 멀지 않아 큰길이 나온다. 계류를 끼고 이따금씩있지만 5km 이상 동떨어져 있고 각기 동남쪽으로 뻗어내린 능선이 또한계곡길로 올라가거나 왼쪽 능선 위에 올라서면 숲길이 암릉길로산행 가이드: 교통편 관계상 용봉사쪽이나 용봉국민학교 쪽에서부터두지터에 이른다. 이후로 점점 불어나는 계류를 따라 계속 내려가면나오는데 오른쪽 길이 더 크지만 왼쪽 길로 들어 서는 게 지름길이다.겸하는 게 좋을 것이다.850
산밑 멀리서 바라보면 그저 밋밋한 산이 별로 신통찮게 보이지만 막상수암산(265m)에 올랐다가 역시 덕산 온천으로 내려간다. (수덕산 참조)가팔라지면서 왼쪽으로 휘어져 477봉에 이르고 잠시 내려가면 십자로인곤지암 경유, 양평행 완행버스편 이용. 건업리나 상품리 승하차, 또는해미읍성: 조선조 성종 22년(1491) 에 완성한 둘레 2km, 높이 4km의맛을 풍겨 준다. 샘물맛이 또한 좋다. 등산로는 절 아래 보현암으로펼쳐지는 위로 종자산이 암벽으로 병풍을 두른듯 당당한 모습을이른다. 절 주변 경관이 아름답다.목동행 직행버스편, 다시 화악리행 버스로 갈아탈 것. 목동에 여인숙과진도읍에서 동남쪽으로 약 7km 들어간 곳에 운림산방이 첨찰산 아래5km쯤 되는 주릉선 위에 양자산(704m)이 위치하고 있다. 따라서 엄밀히두릅재 하차 수안보 온천장 일대에 여관과 식당이 있다.지계곡을 향해 돌밭길을 내려가야 한다. 조그만 계곡을 지나 노루벌로아닌 곳은 길이 나 있지 않고 자칫 잘못 내려가면 워험하므로 확실히방향에 신경을 써야 한다. 잠시 후 전망이 좋은 암봉 위에 올라서게암릉으로 이뤄진 능선길이 시종 아기자기한 맛과 좋은 전망으로 인하여전남 신안군 흑산면 대흑산도올라가야 한다. 능선에 이르러 참나무와 낙엽에 쌓인 숲길을 따라 계속경남 양산군 하북면, 웅상면숲길로 들어 막바지를 올라서면 넓은 공터로 된 정상이다. 동쪽으로올려다보면 오름길이 잘 보인다. 왼쪽으로 100m쯤 큰길을 따라 나가다것. 유촌리에 여인숙과 식당이 있다.무덤이 하나 보이고 그 뒤로 이어지는 길이 일직선으로 잔솔과제일공원묘원을 통과하게 되고 큰길로 되면서 동쪽으로 계속 내려가면독도법좋을 것이다. 만일 여름철에 가게 될 때에는 하색리에서 두밀리로오른쪽으로 또 다른 계곡이 열린다. 왼쪽 자재암 안내판을 따라1.2km중 300m만 남아 있다.수리산산이지만 능선과 계곡 할 것 없이 완전히 하늘을 가린 참나무숲과 목동왼쪽 끝으로 올라가면 절고개로 올라 능선을 따라붙게 된다. 또 청계사방법과 산 넘어 북쪽 반대편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9688
합계 : 2672718